Home > Press

h_press.gif

‘불후’ 김경호 죽지않았다, 노래하는 전설 ‘갓경호’ 우승 /뉴스엔 미디어

태양미사 2016.04.17
사용자가 등록한 이미지
사용자가 등록한 이미지

 

http://www.newsen.com/news_view.php?uid=201604170104376610

 

김경호가 '불후의 명곡'의 노래하는 전설의 위엄을 과시했다.

4월 16일 방송된 KBS 2TV '불후의 명곡-전설을 노래하다' 작사가 김동찬 편의 최종 우승자는 김경호였다. 김경호는 두 번째 무대 주자로 나서 마틸타, 유성은, 김태우, 배다해, 송소희, 손준호 김상진 등을 차례로 꺾곤 6연승 올킬, 우승을 달성했다.

소녀감성 로커의 반전이었다. 앞서 김경호는 1년 만에 '불후의 명곡'을 찾아와 우승한 적이 있다. 그때도 마성의 록 무대를, 이번에는 헤비메탈의 진수를 보여줬다.

김경호는 오은주의 '돌팔매'를 선곡했다. 그러면서 김경호는 "드디어 비장의 무기인 헤비메탈을 보여드린다"며 설레어했다. 마니아가 아닌 대중에게 록은 그저 시끄러운 소리일 수도 있었지만 김경호의 무대는 달랐다. 관심없는 이들의 이목까지 끌며 진정성있는 메시지를 선사하기 때문.

김경호는 멋진 연출로 감동을 드리고 싶다는 포부처럼 밴드와 함께 콘서트급 장악력을 뽐냈다. 그리고 장악한 MBC '일밤-나는 가수다' 출신답게 끝판왕 실력을 여지없이 발휘했다.

특히 김경호는 과거 전성기를 떠올리게 하는 샤우팅 창법으로 보고 듣는 이들을 소름돋게 만들었다. 전설로 출연해야할 가수가 제대로 이를 갈고 나서니 막을 자가 없었다.

김경호는 죽지 않았다. 엄청난 편곡과 밴드와 호흡으로 시너지를 발휘했다. 노래하는 전설 '갓경호'는 허각과 정동하에 이어 세 번째 올킬 우승자로 등극하는 기록을 썼다. 믿고 보는 김경호의 무대다. 다음 무대에서는 어떤 무대를 선사할지 벌써 기대된다.

 

(사진=KBS 2TV '불후의 명곡-전설을 노래하다&#0 39; 방송 캡처)

[뉴스엔 김다솜 기자]

뉴스엔 김다솜 sally@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뉴스엔미디어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덧글수 2 
  • 효효^^*2016.04.23 01:41
    전설로 출연해야 할 가수가

    제대로 이를 갈고 나서니 막을자가 없었다!!!!
  • 햐안도화지2016.05.08 08:51
    김경호라는 가수와 동시대에 살고있는게 행복할뿐입니다
    멋진 노래를 들을수있어 그저 감사감사 ㅎㅎㅎ
    김경호씨 오래도록 노래 들을수있게 쉬엄쉬엄 해주세요 목청 다칠라 염려되요
게시판 목록으로

h_press.gif

search a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