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Press

h_press.gif

김경호의 <복면가왕>, 정말 득보다 실 많았을까? / 오마이뉴스 / 박창우 시민기자

태양미사 2016.05.23
사용자가 등록한 이미지
사용자가 등록한 이미지
사용자가 등록한 이미지


http://media.daum.net/entertain/enter/newsview?newsid=20160523154405196


김경호의 <복면가왕>, 정말 득보다 실 많았을까?

 [TV리뷰] '리빙레전드' 김경호의 끊임없는 도전정신.. 패배해도 빛났다

                                                                                              출처 오마이뉴스 | 작성 박창우 | 입력 2016.05.23. 15:44 | 수정 2016.05.23. 15:47


                                                                                                                                                          [오마이뉴스 글:박창우, 편집:곽우신]

가수에게 목소리는 지문과도 같다. 버리려야 버릴 수 없고, 숨기려야 숨길 수 없다. 어쩌면 가수에게 있어 성공이란 1위 횟수나 음반 판매 실적이 아니라 대중의 마음에 지장을 찍을 수 있느냐의 문제일지도 모르겠다

.김경호는 그 지문이 아주 뚜렷한 가수 중 하나다. 아무리 목소리를 변조해도, 노래 부르는 스타일을 달리해도, 지문을 바꿀 수는 없다. MBC <복면가왕>에 출연한 그가 1라운드 때부터 정체를 들킨(?) 건 어쩌면 당연한 결과라고 생각한다. 귀로 듣는 '소리'가 비슷할 순 있어도, 마음으로 느끼는 '울림'까지 똑같을 순 없다. 세상에 김경호는 한 명이기 때문이다.

 <복면가왕>에 출연한 '램프의 요정' 정체는 가수 김경호로 밝혀졌다.

ⓒ MBC

김경호의 <복면가왕> 출연을 두고 뒷말이 무성하다. 실력이 예전만 못하다는 게 그 이유다. 몇몇 시청자의 경우는 김경호의 전성기 시절을 떠올리면서 변해버린 그의 창법에 안타까운 마음을 내비치는가 하면, 변한 전설의 모습에서 연민을 느끼기도 한다. 어쩌면 득보다 실이 더 많았을 그의 도전은 결국 '가왕에게 무릎을 꿇었다'는 한 문장으로 요약된다. 그런데, 정말 그럴까?


반전보다 더 의미 있었던 김경호의 도전정신

 새로운 도전을 위해 <복면가왕> 출연을 결심한 가수 김경호

ⓒ MBC

<복면가왕>의 가장 큰 재미가 반전에 있음을 부인하긴 어렵다. 틀림없이 가수라고 생각했던 출연자가 알고 보니 배우였다든가, 나이가 많을 줄 알았는데 아이돌로 정체가 밝혀지면 그 충격은 배가 된다. 외모만 예쁜 줄 알았던 가수의 진심 어린 노래 한 자락, 강한 이미지의 래퍼가 선사하는 감성 짙은 멜로디에 시청자는 환호하고 박수를 보낸다. 그래서 가끔 개성이 뚜렷한 가수가 무대에 오를 경우 김이 빠지는 경우도 생겨난다.

하지만 <복면가왕>은 단순한 '추리쇼'가 아니다. 반전보다 더 중요한 것은 바로 음악이다. '복면개그'나 '복면드라마'가 아닌 '복면가왕'이지 않은가. 비록 목소리를 숨길 수 없거나 정체가 금방 들통나더라도, 최선을 다해 무대를 꾸민다면 그것만으로도 충분한 의미가 있다고 생각하는 시청자 또한 많이 있다.

22일 방영된 <복면가왕>에서 김구라가 남긴 한마디는 이런 시청자의 마음을 잘 대변한다. 김구라는 '램프의 요정'의 정체가 김경호로 좁혀지자 "저런 유명한 가수가 나와서 다른 장르의 음악을 많이 보여주는 것이 중요하다"며, 김경호의 도전정신을 높이 평가했다.

맞다. 김경호에게 있어 <복면가왕> 출연은 도전이자 모험이었다. 성대 결절 이후 달라진 그의 창법은 김경호의 전성기를 기억하고 그리워하는 대중의 마음을 100% 만족하게 할 수 있는 수준이 아니다. 비판을 감수하면서까지 가면을 쓰고 무대에 오른 것이다. 게다가 이미 리빙레전드의 반열에 오른 그가 도전자 입장에서 <복면가왕>의 문을 두드린다는 것은 분명 쉬운 결정이 아니었을 것으로 추측된다.

이에 대해 김경호는 "가장 부담이 되는 건 '식상함'"이라며, "'맨날 저 친구는' 이런 소리 듣는 게 싫다, 계속 기회가 주어진다면 내가 도전하지 못했던 노래들 계속하면서 앨범이나 프로그램 등을 통해 다양하게 보여주고 싶다"라고 자신의 속마음을 밝혔다.

덧붙여 김경호는 "속이는 것만이 목적은 아니므로 준비한 3곡 다 부르게 돼 기쁘게 생각한다. 목소리만으로 3번째 무대까지 세워주시고 점수를 주신 여러분께 감사드린다, '복면가왕'의 소중한 경험을 발판 삼아 계속해서 멋진 모습 보여드리겠다"고 겸손함을 내비쳤다.

잘하는 것만 고집하는 게 아니라, 늘 변신하고 도전하고 새로운 모습을 보여주기 위해 노력하겠다는 그의 진심 앞에서 과연 누가 "예전만 못하다"고 손가락질할 수 있단 말인가?

속이는 게 전부가 아님을 보여준 김경호. 그는 비록 가왕에 오르지 못했지만, 시청자의 마음 한구석에 자신의 지장을 '꾹' 남겼다. 그것만으로도 그의 도전은 충분히 성공했다고 생각한다.


저작권자(c) 오마이뉴스(시민기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덧붙이는 글 |이 기사는 박창우 시민기자의 개인 블로그(saintpcw.tistory.com)와 <미디어스>에도 실렸습니다. 오마이뉴스는 직접 작성한 글에 한해 중복 게재를 허용하고 있습니다.


덧글수 1 
  • 태양미사2016.05.23 16:24
    기사가 시작되기 전, 위 세 사진의 사진은 <김경호 갤러리 - 디시 인사이드>에서 급히 가져온 사진입니다. 김경호 음악가족들이 찍은 사진들일 것입니다. 촬영자를 정확히 기록해 드리지 못한 점을 미리 사과드립니다.
게시판 목록으로

h_press.gif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
1051 ‘듀엣가요제’ 김윤아X김경호, 식상한 경연 타파한 '록스피릿'/OSEN=박판석 기자 태양미사 2016.07.25 1576
1050 SBS 측 “김경호 ‘신의목소리’ 출연, 7월20일 방송”/뉴스엔/배효주 기자(3) 태양미사 2016.07.03 2432
1049 <인물 르포> 김경호, '女心 올킬' 뒤에 감춰진 삶의 여정/ 코리아데일리/ 정은채 기자(1) 태양미사 2016.07.03 2186
1048 김경호, '복면가왕' 출연 소감 "속이는 게 목적 아니었다"/스포츠조선 조윤선 기.. 태양미사 2016.06.05 2011
1047 김경호의 <복면가왕>, 정말 득보다 실 많았을까? / 오마이뉴스 / 박창우 시민기자(1) 태양미사 2016.05.23 2683
1046 ‘불후’ 김경호 죽지않았다, 노래하는 전설 ‘갓경호’ 우승 /뉴스엔 미디어(2) 태양미사 2016.04.17 2933
1045 '불후의 명곡' 록커 김경호는 언제나 옳다/TV report 태양미사 2016.04.17 2276
1044 '불후의 명곡' 김경호 6연승 올킬 우승, 끝까지 갔다/tv리포트(2) 태양미사 2016.04.17 2344
1043 김경호, 파죽지세 6연승 '불후의 명곡' 최종 우승 / 티브이 데일리 태양미사 2016.04.17 2066
1042 '불후' 김경호, 전율의 헤비메탈...첫 대결 최고점수/엑스포 뉴스 태양미사 2016.04.17 1909
1041 '힙합의 민족' 딘딘, 김경호 깜작 등장에 "이건 반칙이다."/xportsnews 태양미사 2016.04.17 1809
1040 '힙합의민족' MC염라X슬리피, 파격의 '포커페이스'(feat. 김경호)/tv리포트 태양미사 2016.04.17 1846
1039 김경호·조장혁 홍성 공연 30일 홍주문화회관서/대전일보 태양미사 2016.04.17 1829
1038 관리자님, 혹은 아무분이나 김경호 콘서트때 주로 부르는 제목들 즘 알려주세요 행복기원 2016.04.12 1918
1037 김경호,'애국가 제창은 락 버전 아닌 경건하게'/OCEN 태양미사 2016.04.01 2084
search area